기사 (전체 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엔터경제] 방통위, 이인호 교수 KBS 이사 추천…노조 반발 "역사인식 편향성"
[박단비 기자]방송통신위원회가 1일 정부관천청사에서 비공개 전체 회의를 열었다.이길영 전 이사장의 사퇴로 공석인 KBS 보궐이사 자리를 메우기 위해서이다. 방통위는 보궐이사로 이인호(78) 서울대 명예교수(서양사)를 추천하기로 의결했다.방통위 여당 측
박단비 기자   2014-09-02
[엔터경제] 명량, 최대 관중이어 최대 매출액까지 경신... 1300억 돌파 '코 앞'
[박단비 기자]‘명량’이 광폭질주를 멈추지 않고 있다. 지난 금요일과 주말 3일간 33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1692만 8873명으로 1700만 관중을 목전에 두고 있다.명량은 스크린 독과점 등 갖가지 논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굳건한 흥행 돌풍을 일으
박단비 기자   2014-09-01
[엔터경제] [월드컵의 경제학 4부]키워드 중심으로 바라본 ‘확률의 미학’
[스페셜경제=김상범 기자]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 예선이 남미대륙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가운데, 각국의 경기 결과에 울고 웃는 것은 비단 선수단이나 열혈 응원단만이 아니다. 경기를 바라보는 보험사들의 희비도 엇갈리고 있다.보험 상품은 기본적으로 ‘
김상범 기자   2014-06-24
[엔터경제] [월드컵의 경제학 5부]4년에 한 번 돌아오는 ‘돈 잔치’‥유통업계는 전쟁 中
[스페셜경제=박단비 기자]월드컵이 시작하는 동시에 사람들의 눈길은 ‘월드컵’이란 단어, 축구공에 꽂힌다. 모든 업계가 숨 가쁘게 움직이는 가운데 가장 눈에 띄는 이들은 유통업계이다. 특히 최상위 등급인 피파 공식파트너(FIFA Partners) 6개사
박단비 기자   2014-06-25
[엔터경제] [월드컵의 경제학 2부]FIFA 파트너들, “황금알 줍는 스포츠마케팅”
[스페셜경제=조경희 기자]전 세계 축구팬들이 열광하는 월드컵. 하지만 선수들과 응원단 보다 더 치열한 것이 바로 월드컵에 임하는 기업들의 비즈니스 전쟁이다. 월드컵 시즌 광고를 보면 브라질 월드컵 혹은 피파 로고를 사용하는 광고들이 격돌하는 데 피파와
조경희 기자   2014-06-20
[엔터경제] [월드컵의 경제학 3부]정몽구 회장의 ‘월드컵 승부수’가 주목받는 이유
[스페셜경제=김영일 기자]전 세계인의 축제인 2014년 브라질 월드컵이 지난 13일(한국시간) 상파울루 아레나 코린치앙스 스타디움에서 다양한 볼거리로 개막식을 장식하며 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각국의 축구팬과 언론 등 전 세계인의 이목이 브라질로 향해있
김영일 기자   2014-06-22
[엔터경제] [월드컵의 경제학 1부]'천문학적 돈의 잔치' 브라질 월드컵, 진짜 주인은 누구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세계 32억 명의 시청자들을 TV 브라운관 앞에 모이게 하는 지상 최대 스포츠 이벤트 월드컵. 1930년 우루과이에서 시작한 월드컵은 84년의 역사를 자랑하듯 규모면에서 비약적인 발전을 이룩했다. 초기 선수들과 일부 참가국들만
황병준 기자   2014-06-18
[엔터경제] '감사원 감사', 세종문화회관, 각종 ‘비위행위’ 들통 났다
[스페셜경제=유기준 기자]서울시 출연기관 중 하나인 세종문화회관 직원들이 법인카드를 유흥주점 등에서 사용하며 특별직 채용을 공고 없이 사장 방침으로만 진행하는 등 각종 비리행위가 수면위로 드러났다.지난 15일 서울시는 2010년부터 지난해 9월30일까
유기준 기자   2014-06-16
[엔터경제] 방송사간 재송신료 갈등 심화…브라질 월드컵 못보나
[스페셜경제=박단비 기자]2014 브라질 월드컵 개막이 코 앞으로 다가왔지만 지상파 방송사와 케이블TV 등 유료방송사간의 재송신료 갈등이 좀처럼 식지 않고 있다.일각에서는 '블랭크 아웃'이 되지 않겠냐는 이야기까지 나오고 있다.현재 방송법 상 지상파가
박단비 기자   2014-06-11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스페셜미디어 산경투데이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9길 27 고산빌딩3층  |  대표전화 : 02)337-8116  |  팩스 : 02)337-5116
등록일 : 2015년4월29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15  |  대표 : 남경민  |  발행·편집인 : 남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경민
Copyright © 2017 산경투데이. All rights reserved.